본문 바로가기
  1. 전체운용상품
  2. 상품상세정보

자산군 유형 해외주식 업종

KODEX 차이나2차전지MSCI(합성)(419430)

높은 성장세가 기대되는 전기차 시장!
강력한 내수 시장까지 갖춘 중국 2차전지산업에 집중 투자합니다.

기준일 : (본 정보는 20~30분 지연 정보입니다. 당일 거래가 없을 경우에 현재가는 전일 종가가 표기됩니다. )

  • 현재가

    9,390

    하락 230 (-2.39%)

  • 기준가 (iNAV)

    9,378

    하락 230 (-2.40%)

  • 거래량

    217,910

상품정보

상품 정보

1. 전기차의 핵심 부품인 2차전지 관련 중국 기업에 투자할 수 있는 ETF
- 중국은 전 세계에서 2차전지 수요가 가장 큰 나라 중 하나이며, 세계적인 배터리 기업들을 보유하고 있습니다.
- 글로벌 시장에서 높은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는 중국의 2차전지 대표기업들에 투자할 수 있는 ETF입니다.

2. LFP 배터리 강국인 중국의 2차전지 대형주에 집중 투자
- 개별종목 비중한계가 20%*로 대형주의 비중이 크다는 특징이 있습니다.
*기초지수 방법론(지수 리밸런싱 시)
*시장 변동으로 개별 종목의 비중이 30% 초과하는 경우, 25% 수준으로 Cap 조정
- 직접투자가 어려운 중국 배터리 기업에 높은 비중으로 투자할 수 있습니다. 

기초지수정보

MSCI China All Shares IMI Select Batter

MSCI China all shares IMI Select Batteries Index는 전기차, 전기자전거 등 완성체 종목을 제외한 중국 배터리 소재/장비 등의 종목을 대상으로 스코어링을 가중한 시가총액 기준 상위 20종목으로 구성된 지수입니다.



연 2회 지수 정기변경을 실시합니다. (6월/12월)

지수정보 자세히 보기

기본정보

* 기준일 :
기본정보 - 순자산 총액, 상장일, 보수, 분배금 지급, 사무수탁사, 수탁은행, 설정단위,최소거래단위를 조회할 수 있습니다.
순자산 총액 820억원 사무수탁사 한국예탁결제원
상장일 2022.03.22 수탁은행 HSBC
총보수 연 0.250%
(지정참가회사 : 0.005%, 집합투자 : 0.225%, 신탁 : 0.010%, 일반사무 : 0.010%)
설정단위 100,000 좌
분배금 지급 미지급


최소거래단위 1주

관련 정보

  • 집합투자증권을 취득하시기 전에 투자대상, 보수, 수수료 및 환매방법 등에 관하여 (간이)투자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.
  • 집합투자증권은 자산가치 변동 등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,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.
  • 금융상품판매업자는 위 금융투자상품에 관하여 충분히 설명할 의무가 있으며, 투자자는 투자에 앞서 그러한 설명을 충분히 들으시기 바랍니다.
  • 집합투자증권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.
  • 증권거래비용 등이 추가로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과거의 운용실적이 미래의 수익률을 보장하는 것은 아닙니다.
  • 주식형 펀드는 주식시장 급락 시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채권형 펀드는 채권금리가 상승하거나 편입한 채권이 부도날 경우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외화자산의 경우 환율변동에 따라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파생상품은 높은 가격 변동성으로 인해 단기간에 투자원금의 전부 또는 상당부분을 잃을 수 있으며, 장외파생상품에 투자하는 경우 거래 상대방이 계약조건을 이행하지 못할 위험이 있습니다.
  • 레버리지펀드는 투자원금 손실이 크게 확대될 수 있습니다. 레버리지펀드(2배, 인버스, 인버스 2배)의 기간 수익률은 추종하는 기초자산(지수)의 일간 수익률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인버스펀드는 지수를 역(逆)으로 추적하여 상승장에서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본 페이지에서는 당사가 운용하는 펀드상품에 대해 정형화된 형태의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.
  •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지수 및 수익률 정보는 투자 참고사항이며 오류가 발생하거나 지연될 수 있습니다.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. (정보는 코스콤, 한국예탁결제원으로부터 제공받고 있습니다.)